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2014/05/12 – 2014/06/19

스페인 비디오 아트의 언어와 미학 : 10년간의 주요 실천들

참여 작가: 세르 기 아길라,에우 제 니오 앰 푸디 아,우기 니 보넷, 칼레 콩고 스 마글 데라 코레아, 패트리샤 다우 더, 마르셀로 엑스 포 페토, 알리시아 프레메시도라 가르시아, 디오니시오 곤살레스, 마리사 곤살레스, 카를 스 게라 다이아나 라레아, 조안 리안 드르, 프란체스카 엘로 피스, 로 젤리 오 로페즈 쿠 엥카, 알버트 메리노, 안토니 문 타다 스, 세자르 오도 데즈, 마벨 팔 라신 자비에 페파 피엘, 뻬 레자 메, 하이메 피타르 크, 프란 시스코 루이즈 드
주최/주관: 대안공간 루프
전시협력: 카사 아시아, 하마카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Artist: Sergi Aguila, Eugenio Ampudia, Eugeni Bonet, Carles CongostMagdalena Correa, Patricia Dauder, Marcelo Exposito, Alicia FramisDora García, Dionisio González, Marisa González, Carles GuerraDiana Larrea, Joan Leandre, Francesca Llopis, Rogelio López CuencaIván Marino, Albert Merino, Antoni Muntadas, César Ordoñez, Mabel PalacínJavier Peñafiel, Perejaume, Jaime Pitarch, Francisco Ruiz de Infante
Organized by: Alternative Space LOOP
Sponserd by: CASA ASIA, HAMACA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There is no intention to make a history of the Spanish video art development during the last ten years, in spite of the period of time invoked in the title, as if it was necessary to approach the corresponding narratives located in a forgotten space. This selection of works is part of the project which is intended to introduce the public into a local scene of video art practices, languages and aesthetics which are at the same time internationally global. Video art is made everywhere and it has been a powerful tool to radically change the art system as well as the art market and the economy of culture in general. To begin with the bet that the video art has made in order to develop and survive through the years promoting the research in different fields related to the visual arts can not be ignored. The possibility within this exhibition to envision 25 significant works each keeping its own individuality will probably contribute to better understand what is going on in this field, not only in Spain but also in the art world as such. There is not only a single discourse through which it would be possible to point out the existing analogies among them and thus to build a story in order to explain all the other stories told in each work. Trying to do that would be a fake insofar these stories need to be distinguished from each other, because they are produced by artists from different generations and they do not want to lose their freedom or their intellectual ownership. It would be unreal to pretend to make a choice in order to show only how many similarities or differences could be found among them. Although a selection of this kind must show which has been the reason to put together these and not other samples, and how the final choice must be significantly meaningful.

The proposal itself looks at the way as how to articulate the works which have been done mainly by artists who experience the technologies associated to the newest video cameras and the narratives that can be produced with them. The main issue related to homogeneity is the capacity of heterogeneity that is showed by the artists resilience to be described as part as a complex identity based on general geography and their belonging to a nationality for good or less good reasons. Each work has an interest by itself; it reflects a position in front of the state of the video art world and wants to be consider as part of a system in which local and global production are not apart. Nevertheless it should be said that the current choice has been made dealing with narratives: the way of telling stories –we always tell stories- as well as what we tell and the structure of the story they want to tell.

The subject is not left aside to the extent that we can never forget that what is told brings about the information the artist wants to transmit. But the subject is not always the core of the question although it is part of the whole when it is about the elements that contribute to criticality and help to make a choice. The current issues which can be found show different directions: from history to the present social conflicts, from social to personal awareness of the world in which we live, from drama to banality or others. Bridges can be built from one end to the other as if they belonged to the same social landscape where we are. Experience of the medium allows to some extent a variety of models that no other art field can provide. Access to the moving image by artists who work in the visual arts gives the option to them to emphasize the power of communication and transmission through narratives that break into our daily lives in different ways as it can be noticed through the current issues in these works.

Menene Gras Balaguer, CASA ASIA, Director

스페인 비디오 아트의 언어와 미학: 10년간의 주요 실천들

본 전시는 기간이 언급되어 있는 전시 제목 탓에 마치 잊혀진 어딘가로부터 그 시간에 상응하는 이야기를 소환하는 듯 보이나, 스페인 비디오 아트의 지난 십 년에 걸친 전개 양상을 서술하지 않는다. 다만, 지역적인 동시에 세계적으로 보편화된 비디오 아트의 실천과 언어, 그리고 미학을 대중에게 알리고자 선정된 영상작품들의 집성체를 이루고 있다.

전세계 곳곳에서 생산되고 있는 비디오 아트는 미술 제도뿐만 아니라, 미술 시장과 문화 경제 전반을 근본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는 강력한 도구로 작용해왔다. 특히, 지난 수년 간 시각 예술과 인접한 여러 분야의 활발한 연구와 더불어 비디오 아트의 성장과 존속을 위한 무모한 도전을 간과해서는 안될 것이다.

각각 독창성을 가지고 있는 26점의 의미 있는 작품들을 한 자리에 집대성한 이번 전시는 스페인 현지뿐만 아니라, 미술계 전반에서 일어나고 있는 이 분야의 현재적 상황에 대한 이해를 도울 것이다. 그렇다고 개별 작품들 간 유사점들을 포착하여 그들이 전하는 작은 이야기들을 포섭하고 거대 서사를 구축할 수 있는 담론을 제시하지는 않는다. 각기 다른 세대에 속할 뿐 아니라, 창작자의 자유나 지적 소유권을 양보할 리 만무한 작가들이 보여주는 이야기들이 그 자체로 각각 구별되어야 하는 본 전시에서 그러한 통합은 시도해봐야 기만에 그치고 말 것이다.

이러한 작품들의 집결이 작품의 당위성과 최종 작품선별이 갖는 의미를 드러내야 함에도 불구하고 단지 각 작품 간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보여주는 데에서 작품 선정의 의의를 찾는다면, 그것은 궤변에 불과할 것이다.

본 전시는 최신 비디오 카메라 기술을 체득하여 내러티브를 생산하는 작가의 작품이 어떻게 명징하게 표현될 수 있는지, 방법 그 자체에 시선을 고정시킨다. 지리적 위치나 국적에 근거해서 복합적 정체성을 나타내고 있는 작가들 간 이질성은 정당한 이유에서든 그렇지 않든 어떤 동질성을 이끌어내려는 시도를 어렵게 만든다.

모든 작품은 저마다의 관심사를 가지고 있다; 각 작품은 비디오 아트계의 한 입장을 반영하며 창작에 있어서 스페인의 지역성과 세계성의 맥락이 이원화되지 않는 체제의 일부로 받아들여지고자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기에 소개되는 작품들은 모두 내러티브를 다루고 있기에 선택되었음을 밝혀야 할 것이다: 이야기의 내용은 물론, 이야기를 전달하는 방식-우리는 언제나 이야기를 말하지 않는가?-과 그들이 말하고자 하는 이야기의 구조를 아우른다.

작품이 말하는 바는 곧 작가가 전달하고자 하는 정보를 호출한다는 점을 상기한다면 본 전시가 주제를 결여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 다시 말해, 여기서 주제란 작품 선택에 일조하거나 그 비평성을 증진시키는 요소는 될 수 있을지언정 일관되게 전시가 제기하는 문제의 핵심은 되지 못한다. 과거와 현재의 사회적 갈등, 우리가 살고 있는 세계에 대한 사회적 인식과 개인적 인식, 극적인 것에서부터 소소한 일상에 이르기까지 작품들에서 발견될 수 있는 주제는 다양한 방향성을 보인다.

이 주제들을 가교로 연결하여 우리가 몸담고 있는 바로 이 사회의 풍경을 그려볼 수 있을 것이다. 이 때 비디오라는 매체가 주는 경험은 어느 여타 미술 분야가 제공할 수 있는 것보다 모델의 다양성을 가능하게 해 준다.

여기 망라된 작품들이 담고 있는 주제들로부터 감지할 수 있듯이, 무빙 이미지(moving image)라는 형식은 시각 예술 분야의 작가들로 하여금 우리 일상에 다양한 방식으로 침투하는 내러티브를 통하여 소통과 전달의 힘을 역설하도록 한다.

메네네 그라스 바라게, 까사 아시아,디렉터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Albert Merino, The Flight of the Hen, 2013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Alicia Framis, Lost Astronaut, 2010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Antoni Muntadas, On Translation Fear, 2005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Calres Congost, A determined mystique, 2003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Diana Larrea, Dore’s Cinema, 2004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Dora Garcia, The Inadequate, 2011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Eugenio Ampudia, The truth is an excuse, 2007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Eugenio Ampudio, En Juego, 2006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Jaume Pitarch, Invading Forces under Fire of Bombcorn, 2002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Javier Peñafiel, The hard answers of the same question of zity, 2006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Josep Maria Martin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Marcelo Exposito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Maria Gonzalez
  • Languages And Aesthetics Of Spanish Video Art Ten Years Of Critical Practices
    Rogelio Lopez Cuenca